[LG 의인상] 한 사람을 살린 ‘착한 오지랖’ – 의식 잃고 쓰러진 시민 구한 황현희, 민세은 양 – LG 공식 블로그
본문 바로가기

[LG 의인상] 한 사람을 살린 ‘착한 오지랖’ – 의식 잃고 쓰러진 시민 구한 황현희, 민세은 양

작성일2018-11-02

길가에 쓰러진 낯선 아저씨.
내 가족의 일처럼 그를 구해낸 것은
열일곱, 열셋의 앳된 소녀들이었습니다.

1102_의인상 여학생_01

1102_의인상 여학생_02

1102_의인상 여학생_03

1102_의인상 여학생_04

1102_의인상 여학생_05

1102_의인상 여학생_06

1102_의인상 여학생_07

1102_의인상 여학생_08

1102_의인상 여학생_09

1102_의인상 여학생_10

1102_의인상 여학생_11

1102_의인상 여학생_12

1102_의인상 여학생_13

1102_의인상 여학생_14

LG 복지재단은 뇌출혈로 쓰러진 남성을 구한 황현희(17), 민세은(13) 양에게 ‘LG 의인상’을 수여하기로 했습니다.

지난달 24일 광주광역시 남구 백운동에서 시내버스를 타고 가던 고등학교 2학년 황현희 양은 창 밖으로 한 남성이 갑자기 길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지는 것을 목격했습니다. 황 양은 망설임 없이 인근 정류장에서 내려 남성이 쓰러진 장소로 향했고, 넘어진 충격으로 출혈이 심한 남성을 주변에 있던 시민과 함께 지혈하는 등 응급조치를 했습니다.

현장에 있던 중학교 1학년 민세은 양은 119에 신고를 한 뒤 황 양과 함께 동행할 사람이 없는 남성을 위해 선뜻 구급차를 타고 병원까지 이동했습니다.

황 양은 남성의 휴대전화로 보호자인 노모와 연락을 주고받았고, 민 양과 함께 거동이 불편한 노모가 있는 곳까지 직접 찾아가 부축해 병원으로 안내한 뒤 신속하게 수술 절차를 밟을 수 있도록 끝까지 도와주기도 했습니다.

LG 복지재단은 “얼굴도 모르는 이웃을 위해 자기 가족의 일처럼 주저하지 않고 나선 여학생들의 선행을 우리 사회가 함께 격려하자는 의미에서 의인상을 수여키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LG Blog 운영진 프로필

LG 블로그는 LG의 혁신 기술, 디자인, 사회공헌활동(CSR) 등 LG의 주요 소식을 포함, LG 임직원들의 이야기, 채용 정보, 생활 속 정보 등 다양한 정보를 여러분께 빠르게 전달해드리겠습니다. 많은 이야기와 함께 여러분과 더 큰 공감대를 형성하고 싶습니다. :)

'LG 의인상' 시리즈보기